전체보기   |   정치/행정   |   사회/경제   |   교육/문화   |   컬럼/인터뷰   |   도정소식   |   무료교육정보   |   자유게시판

자동로그인

      하남신문 온라인뉴스 > 사회/경제


풍산지구 단독주택 건축시 '장애물 해소'

‘도로바닥높이 15㎝이상 차이 안 나도록’ 규정 폐지
뉴스일자: 2009-02-06

 그동안 풍산택지개발 내 단독주택 건립시 현실과 동떨어진 규정으로 건축건립에 제약을 받아온 것과 관련 이 규정이 폐지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 같은 폐지는 국토해양부가 지난 12월 31일 하남풍산지구 택지개발사업 개발계획변경 및 실시계획을 승인함에 따른 것이며 풍산지구 내 불합리한 지구단위계획으로 발생되는 건축지연 민원 또한 말끔이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풍산택지개발내 단독주택 건립시 ‘1층 바닥높이는 도로의 바닥 마감높이와 15㎝이상 차이가 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는 「풍산택지개발지구 전용주거지역 내 단독주택 지구단위계획」(이하 ‘지구단위계획’) 제12조 규정에 따라 일률적으로 도로와 건축물의 바닥높이를 적용하게 돼 경사지에 건축되는 건축물은 도로와 높이가 낮아 집중호우 시 주택침수의 원인으로 지적돼 왔다.


 또한, 경사지 건축물의 옆면과 후면은 전면과 높이를 맞추기 위해 어쩔 수 없이 굴토를 하게 돼 1층은 지표면과 1m이상 차이가 나는 반 지하 건축물이 되는 문제점도 발생돼 왔다.


 이에 하남시는 지난해 7월 지구단위계획 제12조의 바닥높이 제한규정 폐지를 지속적으로 국토해양부에 요구한 결과 하남시의 뜻을 받아들여 풍산택지개발지구 전용주거지역내 단독주택과 연립주택 204필지가 혜택을 받게 돼 건축지연 문제가 해결될 것으로 밝혔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건축행정 시행과정에 문제점이 발생되거나 불합리한 제도로 인한 민원사항을 적극 발굴해 문제점이 개선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에 적극 건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필기 기자 news@ehanam.net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김종복 의원, 경기동부권 ...
 
부영아파트(창우동) 후문 ...
하남선 1단계 구간 8월 8...
지하철 9호선 하남시 미사...
하남농협 하나로마트 7월...
교산신도시, 무주택자 주...
전세계 대학생들과 함께하...
하남시, 송파-하남 도시...
 

기사제보 | 독자의견

하남신문공지사항

 

 

 

 

 

경기도 하남시 신장동 519 동양트레벨 1401호 | 전화 : 031-791-6666
이메일 :
news@ehanam.net ㅣ 팩스 : 031-791-8558
Copyright(c)2005 ehanam.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