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   정치/행정   |   사회/경제   |   교육/문화   |   컬럼/인터뷰   |   도정소식   |   무료교육정보   |   자유게시판

자동로그인

      하남신문 온라인뉴스 > 사회/경제


겨울보다 봄에 더 화재 많아

경기도, 봄철 화재예방대책 추진
뉴스일자: 2018-03-08

경기도재난안전본부가 1년 중 가장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봄철을 맞아 3월부터 531일까지 3개월간 봄철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는 봄철은 따뜻한 기온과 강한 바람, 낮은 습도 등 계절적 특성으로 화재 발생에 최상의 조건을 갖고 있는 데다 야외행사나 활동이 늘면서 화재발생 확률도 높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도가 최근 5년간 도내 화재발생건수를 분석한 결과 봄철 화재발생건수는 5년 평균 3107건으로 겨울철 2674, 가을철 2,018, 여름철 2,005건에 비해 월등히 높았다.
또한, 부주의에 따른 화재가 1,832건으로 전체 3107건의 58%를 차지했으며 화재 발생 장소로는 산불, 들불 등 야외가 1,262건으로 41%를 차지해 이에 대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도는 봄철 화재예방대책기간 동안 8개 주요과제를 선정, 집중 안전관리를 추진하기로 했다.
8개 주요과제는 소방특별조사 해빙기 공사장 안전관리 관광주간 및 안심 수학여행 지원 석가탄신일 대비 사찰 등 안전관리 전통시장 안전관리 봄철 산불예방 활동 강화 소방대상물 사전안전성 강화 공통 특수시책 등이다.
 
소방특별조사는 25일부터 413일까지 진행하는 국가안전대진단과 병행해 실시할 예정으로 학원과 도서관 등 교육연구시설, 청소년 수련시설, 고시원, 학원, 지하상가 등 12,423개소가 점검 대상이다. 이 기간 동안 도는 비상구 폐쇄, 소방시설 전원차단 등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할 방침이다.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중에는 호텔과 모텔, 펜션, 민박 등 도내 4,217개 숙박시설에 대한 화재안전점검도 병행 실시된다.
 
해빙기 공사장 안전관리는 신축 건물이나, 준공 후 내부 인테리어 공사가 진행 중인 곳이 대상으로 용접부주의 등 내부 인테리어 공사시 안전수칙 준수 등을 집중 점검하게 된다.
또한 도는 석가탄신일에 대비해 430일부터 511일까지 도내 사찰과 목조문화재 187개소에 대한 안전관리를 실시하고, 도내 155개 전통시장에 상인회 중심의 자율 소방대를 활성화시켜 안전관리 활동을 지속하기로 했다.
 
이밖에도 도는 공통 특수시책으로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키즈카페, 테마파크 등 어린이 놀이시설에 대한 실태조사와 현장 관계자에 대한 소방교육을 강화하는 한편, 유사시 대응능력 강화를 위한 합동훈련도 실시하기로 했다.
 
김정함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자연재난과장은 봄에는 특히 논이나 밭에서 소각작업을 하다 강풍에 의해 불이 번지는 사례가 많다야외에서 불을 사용할 경우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하남신문aass6517@naver.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내년 상반기 수도요금 인 ...
 
도시재생 뉴딜사업에서도 ...
‘하남경제의 지속가능 발...
추억의 라이브 음악, 이제...
특집 / 신세계 물류센터 ...
하남시장애인복지관, ‘나...
지역통계로 본 하남시의 ...
충격적인 고용참사, 하남...
 

기사제보 | 독자의견

하남신문공지사항

 

 

 

 

 

경기도 하남시 신장동 519 동양트레벨 1401호 | 전화 : 031-791-6666
이메일 :
news@ehanam.net ㅣ 팩스 : 031-791-8558
Copyright(c)2005 ehanam.net All rights Reserved.